반응형

망원시장 & 월드컵시장

 

망원시장 위치 (출처: 카카오맵)

망원역 2번 출구로 나와서 쭉 걸어가면 된다. 5분 정도. 그길 주변도 시장 같다. 천원에 3개 하는 꽈배기도 팔고 가성비 좋은 국수집도 있다. 참고로 2번 출구로 나오면 방향이 도로쪽이라 오른쪽으로 유턴해야 골목이 나온다.

 

일단 시장을 한 바퀴 둘러보려고 했다. 돈까스를 파는 집, 분식집들이 후보에 올랐다. 

 

결국 분식집에 갔다. 시장 입구 오른편에 있는 '바삭마차', 돈까스랑 소스 등을 사서 먹는 곳은 나중에 가보려고 한다.

 

월드컵 시장 입구

망원시장 끝까지 걸어가니까 또 다른 시장 입구가 나왔다. 월드컵시장.

여기도 한 바퀴 둘러봤다. 망원시장에 비해 다니는 사람도 적고 먹거리를 파는 집도 상대적으로 적었다. 그래도 녹차호떡집이 괜찮아 보였다.

 

망원시장 입구

다시 망원시장으로.

시장 입구 왼쪽으로 무궁화어묵이 있다. 분식집. 다른 곳에 비해 사람이 많았다. 그 맞은편으로는 꽈배기, 도너츠 등을 파는 곳. 밀가루 포대가 엄청 쌓여있었다. 나중에 사먹을 생각.

 

망원시장에 분식집이 부산대원어묵, 오지개, 송이네, 무궁화어묵 등이 있다. 

 

처음에는 부산대원어묵에 가려고 했는데 송이네로 갔다. 고구마튀김이 가장 신선해보였기 때문.

 

송이네 떡볶이 1인분 3,000원

 

선결제, 후먹방

 

바깥에서 주문을 하고 결제를 하면 안으로 가져다 주었다. 오뎅국물은 셀프.

 

밀떡이랑 쌀떡이 섞여 있었다.

양은 조금 적다고 느꼈는데, 망원시장의 다른 분식집들은 양이 얼마나 될지 모르겠다.

 

고구마 튀김과 오징어 튀김

 

튀김류는 5개에 3,000원. 다른 분식집 한 군데도 똑같은 가격이었다. 고구마 튀김이 먹고 싶었는데 5개까지는 먹을 생각이 없었다. 다행히 낱개로도 팔았다. 하나에 700원. 오징어 튀김은 1,000원. 

그냥 주는 줄 알았는데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주었다.

 

다 먹었는데 배부른 정도는 아니었다. 녹차호떡을 먹으라는 뜻인가.

 

떡볶이 1인분 3,000원

오징어 튀김 1개 1,000원

고구마 튀김 2개 1,400원

 

총 5,400원인데 오천원만 받았다. 이런게 전통시장의 매력이다. 

다음에는 바삭마차와 무궁화어묵에 한번씩 가볼 생각이다.

 

 

녹차호떡 사진은 따로 없다.

월드컵시장 가장 끝에 있다. 아주머니와 김종민이 함께 찍은 사진도 붙어있었다. 김종민인데 착각해서 김종국이라고 적을 뻔. 녹차호떡 가격은 1,000원.

 

 

그 이후 또 망원시장에 갔을 때 '바삭마차'에 가봤다.

 

2020/06/21 - [여행/맛집] - 내돈주고 먹은 후기 - 망원동 맛집 망원시장 바삭마차 골라먹는 돈까스

 

내돈주고 먹은 후기 - 망원동 맛집 망원시장 바삭마차 골라먹는 돈까스

망원동 망원시장 바삭마차에 다녀왔다. 지난 번에 망원시장에 왔을 때도 한번 가볼까 하는 생각이 들었던 곳인데, 그때는 떡볶이 같은 분식이 더 먹고 싶어서 다른 곳에 갔었다. 이번에는 가볼��

trlt30.tistory.com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