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장충동에서 따끈한 국물이 있는 것을 먹고 싶어서 여기 저기 검색하다가 도가네 나주곰탕에 가게 됐다. 위치는 동대입구역 1번 출구와 2번 출구 바로 앞 CU 편의점 2층이다. 입구를 찾기 어려울 수도 있다. 나도 인근의 순대국집으로 잘못 들어갔다가 나왔다. 

나주곰탕이었나 잘 기억이 안 난다.

사진처럼 깔끔했다. 인터넷에 도가네 나주곰탕에 대한 리뷰나 후기가 그리 많지는 않았던 것 같다. 내가 초저녁에 가서 그런지 손님은 혼밥을 하는 사람들 2~3명이 전부였다. 그래서 그런지 저녁 때 분위기는 밥집보다는 술집 같았다. 인테리어에서도 그런 느낌을 받았다. 그냥 조용히 와서 조용히 마시다가 가면 좋을 곳. 다른 손님들이 많이 와서 시끌벅적하지만 않으면 조용히 즐기기 좋을 것 같았다.

세트로 시켜서 나온 만두와 고기?

곰탕만 시켜도 괜찮은데 그냥 세트로 시켰다. 법인카드로 결제하려고 했기 때문. 세트로 13,000원이었나 그 정도였다. 그런데 계산을 하려고 보니 법인카드를 안 가지고 나왔다. 결국 생으로 내 돈이 나갔다. 그럴 줄 알았으면 곰탕만 시키는 건데... 

나중에 또 장충동에 들릴 일이 있다면 한 번 쯤 더 방문하고 싶은 곳이다.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