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내돈내산

내 돈 주고 먹은 후기

 

길동 복조리 시장에 새로 생긴 듯한 순대국집에 다녀왔다.

 

깔끄미순대국 특(곱배기) 8,000원

 

원래는 '강동어시장'이라고 길동시장에 있는 횟집에 가려고 했다. 날도 쌀쌀해지고 지난번에 먹었던 '알탕'이 생각나서 일부러 찾아갔는데... 강동어시장이 사라졌다. 대신 그 자리에 순대국집이 들어왔다. 혹시 내가 착각한 건 아닌가 싶어서 길동시장을 잠시 둘러보고 다시 돌아왔다. 강동어시장에서 '명성 깔끄미 순대국'으로 바뀐 것이 확실했다.

 

명성 깔끄미 순대국 위치

 명성깔끄미순대국은 길동 복조리 시장 거의 중간쯤에 있는 태양할인마트 바로 옆에 있다. 길동초등학교와 강동도서관 근처이다. 바뀐 지 얼마 안 됐는지 카카오맵에는 여전히 강동어시장으로 나온다. 시장을 한 바퀴 돌면 쉽게 찾을 수 있을 것이다. 규모도 큰 편.

 

명성 깔끄미 순대국 메뉴

 

강동어시장 시절 메뉴보다 상당히 간소화됐다. 크게 순대국과 족발로 나눌 수 있다. 가게 바깥 시장 골목쪽으로 예전에 회를 팔던 장소에서 이제 족팔을 팔고 있다. 나는 순대국 특(곱배기)를 주문했다. 참고로 위 사진 좌측으로 잘린 부분에 추가반찬 셀프코너가 있다.

 

명성 깔끄미 순대국 내부 사진

 

왼쪽 사진은 카운터고, 오른쪽 사진은 테이블이다. 가게가 상당히 넓은 편이다. 점심시간에 혼밥을 하기에 적당한 곳이었다. 밤에는 아무래도 술 먹는 사람들이 많지 않을지.

 

반찬은 보통 순대국집과 비슷하다. 새우젓, 쌈장, 고추, 양파, 깍두기가 나왔다. 청양고추라 매워서 하나만 줬다며 필요하면 더 준다고 했던가... 더 가져다 먹으라고 했던가... 정확히 기억은 안 나는데, 그런 말을 하길래 원래 고추를 안 먹어서 괜찮다고 했다. 이런저런 면에서 친절한 느낌이었다.

 

순대국은 다른 순대국집과 비슷한 편이었다. 순대에서 나름 특색있는 맛이 나는 것 같기도 했다. 개인적으로 순대가 많이 들어간 것을 좋아하는데 순대보다 내장 같은 것이 더 많은 것 같았다. 순대를 많이 넣어달라고 미리 말을 했어야 했나. 다른 순대국집도 보통 순대보다 내장 같은 것을 많이 주는 편이다.

 

길동시장에 있는 다른 순대국집과 길동역 근처 순대국 체인점 사이의 맛이라고 할까. 길동시장에 있는 다른 순대국집은 조미료를 거의 안 쓰는 것 같았다. 반면 체인점 순대국집은 아무래도 조미료가 좀 들어갔을 것이다. 여기 명성 깔끄미 순대국은 중간 정도였다. 조미료 맛이 별로 느껴지지 않았지만 완전 시장 순대국 수준까지는 아니었다.

 

살짝 아쉬운 점은 시장 순대국과 비교하면 살코기보다는 내장인지 어느 부위인지 모르겠지만 위 사진과 같은 고기들이 많았다는 것이다. 그래도 곱창처럼 질기지도 않고 오돌뼈가 있는 것도 아니고 부드러웠다.

 

클리어

 

깔끄미 순대국은 가끔 가서 먹을만하다고 생각한다. 자리가 넓다는 점, 친절하다는 점, 적당한 맛 등이 마음에 든다. 길동시장 근처에서 지금까지 순대국집을 세 군데 가봤다. 하나는 길동역 근처에 있는 굿맘할매순대국. 다른 하나는 길동시장 안쪽에 있는 소문난순대국왕족발이다. 그리고 이번에 다녀온 명성깔끄미순대국. 이 세 군데밖에 없을 줄 알았는데 글을 쓰기 위해 카카오맵에서 검색해보니까 순대국집이 몇 군데 더 있다.

 

A 서지멀순대국

B 가마솥토종순대국

C 장터순대국
D 굿맘할매순대국
E 소문난순대국왕족발
F 58년 전통순대국
G 얼큰순대국

 

다음에는 '58년 전통순대국'에 가보고 싶다. 지금까지 안 가본 곳들 중에 가장 괜찮을 것 같다.

반응형
  1. P.H.Jeong. 2020.10.17 13:42 신고

    잘보고가요!:) 요즘 자주 찾아뵙지 못해 죄송합니다. ㅠㅠ

    • 사용자 45FIRE 2020.10.17 19:40 신고

      감사합니다~!
      저도 글을 예전만큼 못 써서 ㅎㅎ
      괜찮습니다! 가끔 생각날때 들러 주세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