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송사무장의 실전경매》는 저자의 다른 책인 《송사무장의 부동산 경매의 기술》을 보고 구입했던 책이다. <부동산 경매의 기술>을 작년에 읽었는데 그 무렵 <부동산 공매의 기술>과 <실전 경매>를 구입만 해놓고 읽지는 않은 채 계속 미루기만 했었다. 그러다가 최근에 와서 <공매의 기술>을 먼저 읽고 이어서 <실전 경매>도 봤다. 처음에는 송사무장의 책들을 모두 소장하려고 했는데 그러지 않을 생각이다. 책들이 소장할 정도로 마음에 들지 않아서 그런 것은 아니고 책들은 상당히 마음에 드는데 다른 책들도 봐야하고 부동산 공부도 해야하니 다시 볼 여유가 없을 것 같기 때문이다. 경매에 관한 기초적인 이론적 지식을 습득했지만 높은 수익률을 내지 못하고 있는 사람이라면 <실전 경매>를 통해 유치권 등이 있는 특수물건을 해결하는 방법을 배울 수 있을 것이다.



책제목: 송사무장의 실전경매

저자: 송희창

출판사: 지혜로

발행일: 2012-11-23



《송사무장의 실전경매》를 읽고 보다 체계적으로 계획을 세워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나는 지금까지 경매에 관한 책들만 열 권 정도 읽었고 임장은 지난 달부터 다니기 시작했다. 그런데 명확한 목표가 없으니 임장을 가도 큰 의미가 없었다. 앞으로는 거주 목적의 물건인지 임대 목적의 물건인지, 단기투자인지 장기투자인지 보다 체계적으로 계획을 세워서 접근하려고 한다.


목표를 분명하게 설정하라! --- 《송사무장의 실전경매》의 17페이지


- 단기로 투자할 것인지 장기투자로 할 것인지?

- 가진 돈을 모두 올인 할 것인지 몇 개의 종목으로 분산할 것인지?

- 실거주목적인지 투자목적인지 임대목적인지?

- 주거형 물건, 상가, 토지, 특수물건인지?


또한 '멘토'가 절실하다는 점을 느꼈다. 《송사무장의 실전경매》에서는 '진화의 단계'를 아래와 같이 제시했다.


경제신문 → 독서 → 이론정립 → 강의 → 인맥형성 → 현장조사 → 실전경험 → 작은수익 → 투자방향수정 → 공부 ...→ 고수


나의 경우 독서를 통해 이론을 정립하고 온라인으로 기초 경매 강의를 두 개 정도 수강했다. 오프라인 강의도 하나 들었다. 그런데 '인맥형성' 없이 현장조사를 시작하다보니 한계가 있었던 것 같다. 아무래도 먼저 경험을 쌓은 사람들로부터 도움을 받는다면 훨씬 빨리 성장할 수 있을 것이다. 나처럼 진화하지 못하고 있는 사람이라면 위 단계를 참고하여 문제점을 파악할 수 있을 것이다. 다만, 한 단계를 넘어갔다고 다음 단계에만 집중하면 안 된다. 다시 말해, 경제신문을 읽거나 독서를 하는 것은 계속해서 할 필요가 있다. 저자 역시 최신 판례들을 습득하는 등 꾸준히 공부를 하고 있다고 했다.


꾸준히 노력하라.

이 글을 읽는 당신도 지금 진화하고 있는 중이다. 하지만 관심을 두지 않고 중도에 포기한다면 진화는 멈추게 되고 다시 쇠퇴하게 된다. 

《송사무장의 실전경매》의 141페이지


여기까지가 내가 관심있게 봤던 부분이다. 이 외에도 경기의 흐름에 상관 없이 수익이 나는 물건은 항상 있다는 내용, 급여 압류, 완충녹지, 유치권 등과 관련된 다양한 사례들이 있었다. 이러한 사례들을 통해 경매를 하다가 만날 수 있는 어려움을 해결하는 방법들을 배울 수 있을 것이다. 그런 방법들을 익한다면 더 높은 수익률을 올리 수 있을 것이다. 단순히 경매에 대한 이론, 사례, 수익을 내는 방법만 알려주는 것이 아니라 보다 근본적인 돈이나 인생에 대한 마인드도 다루고 있는 점도 마음에 들었다.


지금 원하는 길을 걷고 있다는 생각이 들면

뒤돌아보지 말고 계속 걸어가라.

그 길이 힘들고 고된 길일지라도 

건다보면 언젠간 그 길의 끝이 보일 것이다.

《송사무장의 실전경매》의 378페이지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