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신촌 세브란스 병원에 다녀왔다.

주차장에 대해 검색했을 때 실제로 다녀오지도 않고 작성한 글들이 많았다. 단순히 주차시설현황, 주차요금만 설명한 전형적인 글이었다. 간혹 실제로 주차장을 다녀와서 작성한 글도 있었는데 내가 원하는 정보는 없었다. 그래서 다녀와서 직접 글을 써본다.

 

신촌 세브란스 병원 주차장에 가기 전에 가장 궁금했던 점이 주차공간이 얼마나 여유로운가였다.  

당연한 말이지만 아침 일찍 가면 주차공간이 많을 것이고 시간이 흐를수록 주차공간을 찾기 어려울 것이다. 나는 엄청 일찍 도착했다. 진료 시간이 오전 9시라서 어설프게 출발했다가는 출근시간이라 차가 엄청 막힐 것 같았기 때문이다. 

금요일 오전 8시 10분에 찍은 사진이다. 

주차 공간이 널널하다. 차가 거의 없는 편. 지하 2층이다. 지하 1층에는 차들이 좀 있었다. 원래 한번 주차를 했다가 나올 때까지 고려해서 차 빼기 편한 곳으로 다시 주차를 했다. 

병원에서 볼일을 다 보고 나온 시간은 11시가 조금 넘었을 때였는데 그때는 위 사진과 정반대의 상황이었다. 주차할 공간을 찾기 어려울 정도로 차들이 많았다. 지하 2층에서 지하 1층으로 이동하는 통로, 그리고 지하 1층에서 지상으로 나오는 통로에도 주차를 한 차가 있을 정도였다. 그 통로가 차가 두 대가 지나갈 정도로 넓은 편이다. 주차할 공간이 없으니 어쩔 수 없이 그런 곳에다가도 주차를 한 것 같았다.

 

두 번째로 주차요금 정산

주차요금은 얼마인지 세브란스 병원 홈페이지나 다른 글에서 쉽게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지하 2층 엘리베이터 옆에 무인 주차요금 정산기가 있다. 그런데 마침 사람이 있어서 그냥 세브란스 병원 앱에서 주차 정산을 시도해봤다. 세브란스 병원 앱으로도 간편하게 주차요금 정산을 할 수 있었다.

홈 > 주차안내 > 주차요금 사전 정산 바로가기

로 들어가면 차량번호를 입력해서 바로 주차요금 정산을 할 수 있다. 나의 경우 외래 진료에 해당하여 6시간까지 무료였다. 참고로 정산 후 20분 이내에 출차해야 한다.

세브란스 병원 앱은 설치하는게 편할 것 같다. 깜빡하고 진료카드를 안 가져왔는데, 앱을 설치하고 회원가입을 하니까 바코드가 있는 진료카드를 볼 수 있었다. 예약 정보 및 검사 기록도 앱에서 확인할 수 있었다.

 

마지막으로 병원 주차장 진입로에 관한 것이다.

출근 시간과 겹칠까봐 일찍 출발했지만 그래도 병원에 도착할 무렵에는 출간 시간이라 도로에 차들이 많았다. 병원 앞 도로에는 중앙에 버스 전용 차로가 있고 그 다음 차선에서 좌회전을 해서 주차장으로 진입해야 했다. 그 좌회전 하는 곳에 '감응 신호'가 적용됐다. 감응 신호는 도로에 그려진 박스 안에 차가 있어야 센서가 차를 감지하고 좌회전 신호를 주는 것으로 알고 있다. 마침 좌회전 신호가 이미 들어와 있는 상태라 바로 좌회전을 했는데 그래도 차들이 많아서 불안했다. 위쪽에서 내려와 우회전을 해서 진입한다면 더 수월할 것 같다.

나는 지도 아래쪽에서 올라와서 좌회전을 해서 들어갔는데 차가 많아서 좌회전 차선까지도 간신히 갔었다.

 

** 내용 추가 **

이 글을 작성한 뒤로 두 차례 더 세브란스 병원에 다녀왔다.

하루는 입원을 하러 갔을 때 새벽 6시가 조금 넘어서 도착했다.

주차공간은 널널함

지하 2층에 있는 무인 정산기

 

다른 하루는 평일 오후 3시 30분쯤 도착했다.

지상 2층부터 지하 3층까지 모두 빨간색으로 혼잡이라고 표시되어 있었다.

그래도 각 층별로 한 자리 수의 주차 공간은 남아있는 것 같았다. 지하 3층의 경우 거의 40~50대 정도로 훨씬 여유가 있었다. 그런데 내가 지하 3층으로 갔을 때에는 주차할 곳을 찾기 어려웠는데 주차 안내 도우미들이 내 차를 나가는 차로 오인하고 출구방향으로 안내를 해서 그런 것 같았다. 

진료를 다 받고 나올 때가 오후 4시 30분쯤이었는데 그때 다른 쪽으로 내려왔을 때 널널한 곳이 많았다. 그 사이에 차들이 더 빠졌을 수도 있지만 한 시간 전에도 분명 널널한 쪽이 있었을 것이다.

무인정산기든 세르란스 병원 앱이든 정산을 완료하면 20분 이내에 출차해야 한다. 오후 4시 40분이 넘었을 때는 출차하는 차량이 많아서 나가는 데도 거의 10분 가까이 걸렸다. 

 

지금까지가 신촌 세브란스 병원 본관 주차장 이용 후기다. 

주로 시간대 별로 주차 공간이 얼마나 여유가 있는지에 대해서 적어봤는데 아무래도 진료 시간에 따르는 것 같다. 오전에 널널하다가 진료가 시작되면 점점 사람들이 많이 오겠고 주차공간은 줄어들 것이다. 또 진료 마감 시간이 가까워질수록 사람들이 빠질테니가 주차 공간은 점차 여유가 있을 것이다. 그 사이에는 들어오고 나가는 차량에 의해 주차공간 몇 자리는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온라인으로 실시간 주차 현황을 확인할 수 있으면 더 편리할 것 같다. 이미 어딘가에서 그런 정보를 찾을 수 있는지도 모르겠다.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