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성북구 삼선동1가에 다녀왔다.

 

가톨릭대학교성신교정과 한성대학교 사이에 있는 지역을 다녀왔다.

 

이동한 경로이다. 한성대입구역 3번 출구로 나와서 369성곽마을을 지나 서울성곽을 따라 완만한 언덕을 올라갔다. 서울성곽길 중 언덕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곳에서 다른 방향으로 가서 삼선공원으로 갔다. 삼군부총무당이 있었다. 거기서 계속 내려와서 경매 물건지를 살펴보고 내려왔다. 내려오는 길에 삼선SK뷰아파트가 보였다. 한성대입구역으로 돌아오는 길에 보이는 삼선골목시장도 사진은 못 찍었지만 분위기가 괜찮아 보였다.

 

성북구 삼선동1가에 재개발 사업을 검색해보니까 삼선 제5구역이 있었다. 삼선5구역은 위 사진에서 보이는 것처럼 한성대학교 북측에 있다. 아쉽게도 이번 경매 물건이 나온 곳은 삼선5구역에 속하지 않았다. 삼선5구역을 안 가봐서 비교할 수는 없지만 이번에 둘러본 곳도 노후된 곳이라 언젠가 재개발이 될 수 있을 것 같다. 다음 글에 올릴 길음/미아 뉴타운 사진을 보면 재개발의 매력이 느껴질 것이다. 

 

한성대입구역 3번 출구로 나와서 369성곽마을 지나서 완만한 언덕길을 계속 올라갔다. 서울 한양도성길을 걸었을 때 이 근처를 성곽쪽으로 지나갔던 적이 있다. 그때 369성곽마을 안내도를 보고 언젠가 한번 보러 오고 싶었는데 이번 기회에 오게 됐다. 하지만 그저 길을 따라 올라가서 369성곽마을을 제대로 못 보고 왔다. 성곽쪽 골목으로 더 들어가면 뭔가 색다른 것이 있었을까. 아직 과도기인지 모르겠다.

 

한성대입구역 3번 출구로 나왔다. 바로 성곽마을 한양도성 순성길 안내표시가 있었다.

 

커피빈 골목으로 들어갔다. 이길을 따라서 쭉 올라가면 한양도성 순성길과 만나게 된다. 생각보다 도로 폭이 넓었고 도로 양옆으로 차들이 주차되어 있었다. 몇몇 차에는 불법주차 경고문이 끼워져 있었다. 거주자 차량이 아니었을까.

 

우측 골목을 보면 골목길 끝으로 서울성곽이 보였다. 첫 번째 골목은 그냥 지나치고 다음에 나오는 골목을 찍은 사진인데 우측으로 두 번째 골목이 369성곽마을이다. 그쪽이 새로운 테마로 꾸며지고 있는지 모르겠다. 다음 기회에 자세히 돌아볼 생각이다.

 

좌측 골목은 이런 모습도 있었다. 여기도 그렇고 다음 다음글에 올릴 지역인 '장위동'도 그렇고 계단 가운데에 난간이라고 해야 하나. 이런 핸드 레일을 만들어 놓았다. 도시정비사업의 일환인지 모르겠다. 이런 시설 덕분에 고령층은 보다 수월하게 계단을 오르고 내릴 수 있을 것이다.

 

서울성곽의 모습이다. 

 

이 근처에 아스팔트 공사를 하고 있었다. 저 성곽 바로 앞이 한양도성 순성길 코스였던 것으로 기억한다. 

 

삼선동1가의 모습이다. 가까운 곳에는 한옥 지붕의 오래된 건물이 있는데 저 멀리에는 고층 아파트가 있다. 가운데에 잘 보이는 아파트가 '삼선SK뷰아파트'이다. 

 

위치상 정각사 같다. 이 근처에 내려갈 수 있는 아주 좁은 골목들이 있었는데 내려갈까 하다가 그냥 크게 한 바퀴 돌아서 내려오기로 했다. 

 

한양도성 순성길 서울성곽 바로 옆 도로이다. 순성길을 걷는 사람들이 이곳을 많이 지나갈 것이다. 여기도 낙산공원 근처 이화마을처럼 꾸며놓아도 괜찮을 것 같다. 그런 느낌이 나는 건물도 하나둘 보이긴 하는데 어떻게 변할지 궁금하다.

 

본격적으로 언덕길이 시작되는 곳까지 올라가서 좌측으로 내려갔다. 삼군부총무당쪽까지 갔다가 한성대입구역쪽으로 내려왔다. 

 

여기서부터 성곽을 따라가지 않고 좌측길로 내려왔다. 오래된 건물들이 많이 보였지만 오래됐다고 무조건 재개발이 되는 것도 아니다. 여러 이해관계자들이 있기 때문이다.

 

 이길을 쭉 따라가면 낙산공원이 나온다.

 

삼선어린이공원이다. 지도상 삼선공원이라고 나와있었는데 어린이집도 있고 문화재도 있고 작은 규모는 아니었다.

 

삼군부 총무당 안내문이다. 도대체 여기에 왜 문화재가 있나 궁금해서 앞부분만 자세히 읽어봤다. 삼선5구역인 한성대학교 북측 지역과 달리 이쪽에는 서울성곽 및 삼군부총무당이 있어서 개발에 어려움이 있을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잠시 쉬었다가 다시 길을 따라 내려갔다.

 

차 한대가 간신히 지나갈 정도인 길이었다. 이 정도 폭이면 진입하지 않는 것이 나을 것이다. 실제로 차가 한대도 없었고 골목이 시작되는 지점에는 구겨진 에어컨 실외기가 보였다. 차가 실수로 박았던 흔적이었다.

 

계단과 더 좁은 길이 나왔다. 언젠가 이 지역도 사라지게 될까. 삼선동1가를 보고 미아사거리역으로 이동했는데 그 지역 뉴타운을 보고 큰 충격을 받았다. 재개발이 제대로 진행된다면 그런 모습일까.

 

또 작은 공원이 있었고, 자율방범대 건물이 독특했다. 담에 가려서 잘 안 보이는데 건물 지붕이 한옥 기와 지붕이다.

 

도로를 따라서 내려가다가 경매 물건지가 있는 골목으로 갔다.

 

 

2019타경107***

성북구 삼선동1가

주택

토지 26.802평

건물 15.694평

 

1차에 유찰되고 2차 최저매각가는 194,929,000원이다. 대지는 감정가 기준 평당 900만원 정도이다. 건물 사용승인은 1960년이고 현재 '공가'로 탐문조사 되었다고 나와있다. 임차인은 2명이 등재되어 있는데 등기부를 확인하면 1명은 전소유자라는 것을 알 수 있을 것이다. 현소유자와도 관계가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잠시 골목을 돌아다녔는데 바닥이나 계단에 쥐며느리가 종종 보였다. 이날 흐려서 덥지 않아 다행히었는데 습해서 벌레들이 더 많이 보여던 것일까. 원래 벌레가 많은 곳인지... 쾌적한 주거환경을 위해서는 재개발이 되는게 바람직하다고 생각한다. 비용 문제가 남아있지만.

 

골목길을 내려와서 한성대입구역쪽으로 갔다.

 

대략적인 이동경로인데 도로변이라 사진이 없다. 

 

길을 따라 내려오는데 앞에 계단과 아파트가 보였다. 여기 저기 경사가 있어서 이런 구조가 나온거 같다.

 

삼선SK뷰아파트
430세대
7개동
15층
2012.04 준공

 

 

이렇게 삼선동1가를 둘러봤다. 한성대입구역으로 가는 길에 보이는 성북천을 따라 있는 삼선골목시장 등 여러 가게들은 독특한 분위기가 느껴졌다. 나중에 또 오게 된다면 그쪽도 돌아보고 싶고, 삼선5구역을 가로 지른 후 창신역쪽으로 길이 이어지는 것 같은데 그쪽 코스로도 가보고 싶다. 

 

이날은 덥지 않아서 돌아다니기 좋아 조금 무리를 했다. 당분간은 이렇게 돌아다닐 생각인데 하루 빨리 몇몇 지역을 관심 지역으로 특정하고 자세하게 파고 들고 싶은 생각도 든다.

반응형
  1. 2020.07.02 13:05

    비밀댓글입니다

  2. P.H.Jeong. 2020.07.02 15:58 신고

    잘보고갑니다.!! 경매도 하시나봐요?? 대단하십니다...

  3. Jerry Jung 2020.07.02 21:45 신고

    낯익은 동네네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