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강북구 미아동에 다녀왔습니다.

 

강북구 미아동

강북구 미아동에는 세번째로 가는 것입니다. 위 지도의 분홍색 경계선이 카카오맵에서 '미아동'을 검색했을 때 표시된 것인데, 미아동, 삼양동, 삼각산동, 송천동, 송중동까지 포함되어 있습니다. 미아동에 처음 갔을 때는 경남아너스빌 아파트 근처의 미아11구역, 그 아래쪽의 미아3구역, 삼양동까지 둘러봤습니다. 두번째로 갔을 때는 미아역 주변의 상권을 둘러봤습니다. 이번에는 빨간색 화살표를 따라서 이동했는데 '송천동' 일대를 가봤습니다. 알고 보니 그쪽이 미아2재정비촉진구역, 미아3재정비촉진구역, 미아4재정비촉진구역이었습니다.

 

 

삼양사거리역 및 삼양사거리 지도

삼양사거리역 일대가 이번에 임장을 가기 전에 관심을 가졌던 곳입니다. 예전에도 이쪽 주변이 궁금했는데, 이번에 역세권 개발로 언급되면서 가보게 됐습니다. 그런데 역세권 개발은 쉽게 투자할 수 없을 것 같았고 송천동 일대의 낙후된 지역이 눈에 띄었고 그쪽에 더 관심이 갔습니다. 사전조사를 철저히 하고 갔다면 송천동 일대가 미아재정비촉진지구라는 사실을 알고 갔을텐데, 운동삼아 임장을 떠난 것이라 그 일대를 재개발 구역으로 어렴풋이 알고 갔습니다.

 

 

미아2재정비촉진지구의 노후도

 

미아3재정비촉진지구의 노후도

 

미아4재정비촉진지구의 노후도

 

몇몇 신축 건물이 보이지면 전체적으로 붉은색입니다. 삼양로를 따라 걷다가 골목 안쪽으로 상당히 노후된 모습이 보여서 호기심에 살짝 둘러봤는데 거기가 미아4재정비촉진지구였습니다. 전반적인 아파트 가격 상승 때문에 재개발 구역에 들어가서 '몸테크'를 한다는 사람들도 생겼습니다. 그런데 재정비촉진지구는 몸테크도 쉽지 않아 보였습니다. 미아3구역과 미아3재정비촉진지구가 헷깔릴 수도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몸테크 가능 여부에 따라 보통의 재개발 구역과 재정비촉진지구를 구분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아무튼 강북구청 홈페이지의 설명에 따르면, 재정비촉진지구도시의 낙후된 지역에 대한 주거환경의 개선, 기반시설의 확충 및 도시기능의 회복을 위한 사업을 광역적으로 계획하고 체계적·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하여 필요한 사항을 정함으로써 도시의 균형 있는 발전을 도모하고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하는 사업 지구입니다.

 

 

강북구 미아동의 재개발 사업 추진현황

지난 번에 다녀왔던 미아3구역과 미아11구역 등이 있습니다.

 

 

미아중심재정비촉진지구 위치도

세부적인 구역은 안 나오는데, 송천동 일대의 위쪽부터 미아2재정비촉진지구, 미아3재정비촉진지구, 미아4재정비촉진지구가 있습니다. 미아2재정비촉진지구가 규모가 가장 크고, 아래로 갈수록 작아집니다. 네이버 부동산의 매물을 보니까 미아2재정비촉진지구는 3500세대 이상을 예상하고 있었습니다.

 

미아2재정비촉진지구 매물 34개, 6.4억부터 16억까지

미아3재정비촉진지구 매물 8개, 7.5억부터 11.5억까지

미아4재정비촉진지구 매물 없음

 

이 일대의 시세가 어느 정도인지 궁금해서 보니까 위와 같았습니다. 역시 면적에 따라서 매물 개수가 줄어들었습니다. 미아2재정비촉진지구의 경우 13.3억짜리 단독주택이 입주권 2개가 가능하다는 설명이 보였습니다. 또 다른 13억 짜리 단독주택 매물은 전세가 2.7억으로 갭이 무려 10.3억이었습니다.

 

세 구역 모두 서울시 홈페이지에는 '조합설립인가' 상태로 나오는데, 미아3재정비촉진지구의 경우 네이버 부동산에서는 사업시행인가완료, 내년 1월 시공사 선정 예정이라는 설명이 보였습니다.

 

 

미아2재정비촉진구역

 

위치도

 

조감도

 

 

미아3재정비촉진구역

 

위치도

 

조감도

 

 

미아4재정비촉진구역

 

위치도

 

조감도

 

 

미아2재정비촉진구역

아무 생각 없이 길을 가다가 건설사 현수막을 보고 여기도 무슨 구역이구나 하는 감이 왔습니다.

 

 

그나마 상태가 좋은 안내문을 찍었습니다. 간혹 이런 안내문이 보였는데, 꽤 오래 전에 붙인 것인지 훼손된 것이 많았습니다.

 

 

미아2재정비촉진구역

좁은 골목에 단독주택들이 있었습니다. 언젠가는 재개발이 될텐데 과연 언제일지...

 

 

삼양로 건너편에는 아파트가 있는데 여기는 그대로입니다.

 

삼성래미안트리베라 아파트로 2010년에 준공됐습니다.

 

 

벌써 몇 년을 기다렸을텐데, 이번에 안 되면 또 다시 몇 년이 흐를지도 모릅니다.

 

 

삼양사거리 특별계획구역III

삼양사거리 인근의 특별계획구역입니다.

 

 

 

노후도가 느껴지는 상가 건물이 있었습니다.

 

 

조만간 철거에 들어갈 것 같습니다.

 

 

사전조사를 거의 안 하고 일단 현장에 나와서 위 특별계획구역과 별개로 역세권 개발이 진행되는 것인지 모르겠습니다.

 

 

사진을 더 많이 찍고 싶었는데, 근처에 시장도 있어서 그런지 유동인구가 많았습니다.

 

 

아파트 앞 상가들

신축인줄 알았는데 2010년 준공이었습니다.

 

 

건너편은 미아2재정비촉진지구입니다.

 

도로 하나를 사이에 두고 한쪽에는 아파트가 있고, 한쪽에는 세월의 흔적이 많이 느껴집니다.

 

 

여기서도 건설사 현수막이 보였습니다.

 

 

저기는 미아2재정비촉진구역일지, 미아3재정비촉진구역일지... 아무튼 도로변의 오래된 건물들이 보였습니다.

 

 

건너편의 아파트

 

래미안트리베라 아파트입니다. 여기가 1차고 아까 앞에 올린 사진에 나오는 아파트가 2차입니다.

 

래미안트리베라 1차 아파트는 1,247세대로 2010년 5월 준공입니다.

 

 

삼성래미안트리베라 1차 아파트 26평 최근 5년 시세

33평의 실거래가 안 나와서 26평으로 대신합니다. 몇 년 전 4억원 대에서 최근 8억원 대에 거래됐습니다. 여기도 거의 두 배가 됐습니다.

 

 

미아4재정비촉진구역

여기가 바로 미아4재정비촉진구역입니다. 미아2재정비촉진구역의 단독주택과 빌라들만해도 몸테크가 가능할 것 같았는데, 여기는 쉽지 않아 보입니다.

 

 

언젠가는 재개발이 될텐데, 과연 언제일지 모르겠습니다.

 

 

건너편의 아파트와 다른 모습입니다.

 

 

미아4재정비촉진구역은 주변에 비해 지대도 높은 편입니다.

 

 

저 아래에서 건너편으로는 성북구 길음동입니다.

 

 

길음역으로 가는 길에 거의 완성이 된 신축 아파트가 보였습니다.

 

 

롯데캐슬클라시아 아파트였습니다.

 

 

저 멀리 또 다른 아파트도 보입니다.

 

 

앞쪽의 오래된 건물과 뒤쪽의 아파트가 비교됩니다.

 

 

롯데캐슬클라시아 아파트가 준공되면 주변의 오래된 건물들도 조만간 사라질 것 같습니다.

 

 

2022년 1월 예정으로 나오는데 네 달 정도 남았습니다.

 

 

2,029세대입니다.

 

네이버 부동산에 12.5억부터 25억까지로 표시됩니다. 면적에 따라 다르겠지만 59형도 프리미엄이 9억원 대입니다.

 

 

엄청 높아보였는데 최고층이 37층입니다.

 

 

저 멀리 또 다른 고층 아파트와 앞쪽의 오래된 주택들이 또 비교됩니다.

 

앞쪽도 몇 년 안에 낙후된 모습이 사라질 것 같습니다.

 

 

아파트 입구쪽 모습

 

 

저 멀리 이마트도 보입니다.

 

 

정확한 분양가는 찾아보지 않았지만 분양가도 상당할 것 같습니다.

 

 

인근 부동산의 시세입니다.

 

전월세

25평형
전세 8.5~9억
월세 1억/180, 2억/160

33평형
전세 10~10.5억
월세 3억/160, 4억/140, 5억/115

42평형
전세 14억


조합원분양권가격
25평 12.5~13억
33평 16.5~17.5억
42평 24억~

전세예정가
25형 7억~
33평 9억~
42평 12억~

 

 

운동삼아 삼양사거리역부터 길음역까지 걸었는데 재개발이 착착착 진행된 곳과 정체된 곳이 차이를 분명히 느낄 수 있었습니다. 여러 가지 이유가 있었겠지만 앞으로는 또 어떻게 진행될지 궁금합니다.

반응형

+ Recent posts